홈 > 소비자직거래가격 > 소비자 직거래 가격
소비자 직거래 가격


 
 
 
 
가장 가까운 거리는 직선 거리라는 사실을 우리 모두 알고 있습니다.
가격도 직선 거리가 있습니다.
중간에 여기저기  들려지면 가격은 올라갈 수 밖에 없습니다.
소비자 직거래하는 것은
가격의 직선거리인 본사와 소비자의 직접 연결을 의미합니다.
단순히 인터넷에 올려져 있다고 소비자 직거래가 아닙니다.
# 그러나 우리는 가격과 동시에 품질을 체크해야 합니다.

그렇지 않은가요?  다른 식품이 아닌 생식이니만큼 품질은 기본입니다.​
그러므로 가격을 묻기 전에 근본적인 품질부터 체크하는 것이 바른 순서입니다.
# 좋은 생식이란 어떤 품질의 생식일까요?​
여기에서는  기본적인  2가지만을 말씀드립니다.​
1.생식제품인가?  생식함유제품인가?   
2.일회분 정량이 몇 g 이며 한 박스가 몇 회분인가 ​?
메뉴바의 스프라우트생식 왜 좋은가  또는 좋은 생식 선택 방법을  보시면 위의 사항에 대한 설명과  보다 구체적인 품질 사항들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 그런데 건강식품은 도대체 왜 그렇게 비싸야 하나요?
1.정직하지 못한 사람들의 한탕주위 입니다.
요란한 마케팅으로 단기간에 달달한 수익을 챙기고 소비자들이 그 실상을 파악할때 쯤 되면  그 제품, 그 시장에서 바람처럼 떠나가 버립니다.  그런 이유로  그  기업이  그 제품을 통하여 얼나마 오랫동안  섬겨왔는지 , 어떤 정신으로 , 어느 정도의 집중력으로 헌신하는지를 확인하는 것은 지혜로운 소비자들의 필수 사항입니다.
2. 시장을 장악하기 위한 ​ 과도한 광고비용과 마케팅 비용이 제품 가격에  전가될 수밖에 없기 때문입니다.
본질적으로 제품의 품질을 높이고 합리적이며 경제적인 가격으로 소비자를 섬기기보다는 일시에 광고와 마케팅에 집중하여 독점적으로 시장을 장악하기 위한 것입니다.
3. 말씀 드렸듯이 복잡한  중간 유통 과정 ​때문입니다.
중간 유통이 길고 복잡할수록  관련 당사자들에게 마진을 남겨 주어야 합니다. 따라서 제품이 소비자에게 ​ 이를때에는  제품에 따라서는  적어도 50 -70% 정도에 이르기까지 가격이 올라갈 수밖에 없습니다. 특히 건강식품과 농산물의 경우  이러한 불편한 진실이 종종 언론에 보도되는 이유이기도 합니다.
# 프리미엄 새싹생식 스프라우트생식의 
   경제적 부담을 확 낮춘 소비자 직거래 가격에 대해 알아 봅니다.
스프라우트생식은 새싹생식입니다. 특히 새싹(sprout)이라는  고가의 무공해 원료를  사용한 프리미엄 생식입니다.
일반생식이 1개월 분(40g*30회분)에 6만원~9만원 정도인 반면에 새싹생식은  1개월 분에 12만원 내지 13만원에 이릅니다.
같은 품질 수준의 생식일지라도 중간 유통 단계를 거친  가격과 소비자 직거래 구매 가격의 차이를 도표로 말씀 드리겠습니다.

[1개월분:40g*30회분 // 2개월분: 40g*60회분 //  4개월분: 40g*120회분]
마트에 가면 가격안내에 g당 얼마인지  환산한 금액으로 가성비를 나타내고 있습니다.
예를 들면 1뢰분 40g 이며  총 120회분 이라면 전체 중량은 4800g 입니다.
120회분 금액이 얼마인지 확인하시고  그 금액을 4800g으로 나누면  g당 얼마인지 가성비가 나오게 됩니다.​
혹 일반회사에서 2개월분 새싹생식을 24만원에 판매하면서 1개월분을 덤으로 주는 경우가 있습니다. 
그럴 경우  3개월분을 24만원에 구입하는 셈입니다.
그러나 프리미엄 새싹생식 스프라우트생식은 4개월분을 26만원에 구입하실 수 있습니다. 
24만원에 단지 2만원을 추가하므로 4개월 분을 구입하시게 되는 것입니다.​
 



 

 

 

 

 
 

 

 

 

 

 

 

 

 

 

 

 

 

 

 
 
 
카테고리